▒ 국제이웃선교회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
 
 
 
 
  > 선교현장소식 > 기도편지
 

  러시아 이제경목사기도편지
  김요한
  noname0120131230.jpg (12.8 KB), Download : 9
  noname01201312.jpg (16.4 KB), Download : 7


근무지 : 러시아 모스크바    
가 족 : 이제경, 한경숙 아들 동민

         즈드라스트브이쩨! 모스크바에서 새해 인사 올립니다. *^^*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그리고 사랑합니다. 지난 한해도 지키시고 인도하신 아버지와 늘 빠지지 않고 현장을 향한 힘있는 기도로 함께 동역해주신 동역자님께 감사드립니다. 사랑의 기도로 아버지께서 홀로 두지 아니하시고 수많은 사건 사고에서 지키셨습니다. 감사합니다. 말씀처럼 “보라 내가 새 하늘과 새 땅을 창조하나니 이전 것은 기억되거나 마음에 생각나지 아니할 것이라.”사65:17 지난 한해를 돌아보니 아버지 앞에 아쉽고 죄송한 마음이지만 그럼에도 다시 힘주시고 용서하시는 좋으신 아버지를 믿기에 소망과 기대를 가지고 새해를 맞이합니다. 할렐루야!

러시아 소식
1.유라시아경제연합: 21세기의 강력한 차르(황제) 표드르대제(1672-1725)를 꿈꾸는    푸틴 대통령은 12월 24일 모스크바에서 열린 유라시아경제연합(EEU)정상회의를    시작하여 옛 소련권 경제통합으로 유럽연합 EU에 도전장을 내밀었습니다. 2.한.러 비자면제협정: 지난 11월 13일 한국을 방문한 푸틴 대통령과의 한.러 정상    회담에서 2014년 1월부터 비자면제 협정이 이루어졌습니다. 이후 의료관광, 비지    니스, 어학연수 등 더 많은 인적교류가 이루어질 전망입니다.
3.러시아의 동성애 금지법: 2014년 2월 7일-23일까지 있는 소치올림픽을 앞두고     동성애 대표선수 참여를 두고 러시아와 미국과 유럽의 인권탄압 논쟁이 불거졌습    니다. 지난 6월 푸틴은 동성애 금지법안을 통과시켜 러시아 청소년들을 보호하는    법안을 만들었습니다. 이에 타락한 미국과 유럽의 독일, 프랑스 등이 동계올림픽    보이콧을 선언했다합니다. 점점 물질주의로 쾌락주의로 타락해가는 서구 유럽을    보면서 주님이 오실 날이 다가오는 듯합니다. 지난 2월 모스크바 남부 첼라빈스    키에 떨어진 운석우는 수많은 부상자와 건물이 파괴되었습니다. 아버지의 경고의    싸인이 아닌지 두렵습니다.  
4,독립을 원하는 이슬람반군의 소치올림픽 방해테러
  12월 29,30일 연이어 터진 러시아 남부도시 볼고그라드의 철도역사와 버스 폭탄    테러로 23명이 사망하고 70여명의 부상자를 내었다고 현지 수사 당국이 밝혔습    니다. 이번 테러가 지난 10월 말 역시 볼고그라드의 버스 안에서 발생한 테러와    마찬가지로 '검은 과부'의 소행일 가능성이 점쳐지고 있습니다. '검은 과부'는 러    시아 연방 정부의 반군 소탕 작전에서 남편이나 친인척을 잃고 복수 차원에서 자    폭 테러를 감행하는 무슬림 여성들을 지칭합니다.5.AK-47명품 자동소총 개발자 칼라슈니코프(94세)사망: 12월27일 러시아의 영웅     장례식에 푸틴, 국방장관 등 참석. 현재 100여개국 군대에서 사용하고 있답니다.
가족 이야기
   먼저 변함없이 기도로 응원해 주심에 감사드립니다.  아내는 지난 2012년 12월  오른쪽가슴 종양수술과 금년 8월 맹장염 수술 후 많이 건강을 회복해가고 있습니다. 둘러보니 이곳 러시아에 사역하는 사모님의 90%가 넘게 암과 우울증으로 현재도 고통받고 있습니다. 낮은 기압과 추운 날씨, 지겨운 눈으로 힘들어하고 있어 마음이 아픕니다. 올해는 이상기온으로 비교적 따듯한 날씨입니다.  사모들이 다들 크고 작게 아프다하니 아픈 것이 서로 위로가 되어 서로 기도한다고 합니다. 저와 아들 동민이는 건강하구요 아들은 국립대 4학년으로  내년 6월에 졸업예정입니다.

모스크바 아가페사무실
  개척 7년은 맞는 모스크바교0는 아버지의 은혜로 여전히 모스크바장신대 교실을 임대하여 매주일 오후에 20-30명이 모임을 갖고 있습니다.  2014년 아버지의 비젼이 이루어지는 새 역사를 기대하며 기도합니다. 조금은 힘든 한해를 보냈습니다.
현재 러시아는 금년 각 TV방송을 통해 러시아 정부에서  공식인정하는 3대종교로 러시아 정교회, 이슬람, 불교라는 뉴스를 내보냄으로 개신교들의 선0가 크게 방해받고 있습니다. 실제 뉴스를 접한 우리 0도들이 개신교를 이단시하여 안타깝게도 예0에 나오지 않는 일이 생겨났습니다. 그리스도의 계절이 임하길 기도합니다. 그리할지라도 이 땅을 향한 아버지의 계획하심은 분명 이루어지라 믿고 기도하며 힘을 냅니다. 현재 러시아 정교회 20-25%, 이슬람10-15%, 기독교 1%, 불교0.1%

농장사무실
  발리쉐보 농장의 넓은 밭은 땀 흘려 수고하던 우즈베키스탄의 일군들이 떠나고 흰눈속에 덮혀있고 쭉쭉 뻗은 자작나무들은 한폭의 그림으로 아름다운 겨울 전경을 자랑하고 있습니다. 지난 4월 입당한 알렉세이집0 가정00에서 매주일과 수요일에 10여명이 함께 모여 가족같은 모임을 갖고 있습니다. 지난주에는 알렉세이집0가 아들 (이글 32세)의 신학공부를 추천하여 함께 기쁜 마음으로 기도하고 올라왔습니다. 한편 알렉세이집0는 아내 사망 후 맞이할 고려인 여인이 모임에 참여하지 않아 힘써 가족들이 함께 기도하고 있습니다.

중독자 사무실
알콜과 마약중독으로 인해 멀쩡했던 사람이 졸지에 일터를 잃고 아내와 자녀들로부터 버림받고 살아가는 이들입니다. 지난해 11월 노숙자사역을 이어 시작한 중독센터사역은 큐티세미나를 통해 말씀으로 점점 회복되어가는 놀라운 기적을 봅니다. 격리 치료와 말씀공부를 통해 회복되어진 이들의 생명의 소중함을 보면서 나는 무엇에 중독되었는가를 돌아봅니다. 소망하기는 아버지의 나라에 이를 때까지 세상에 것이 아닌 오직 예수님께 중독된 자로 살기를 소망합니다. 아멘!

기도제목
1.러시아 땅에 복음이 방해받지 않도록 선0 환경을 열어주소서.
2.모스크바에 새벽을 깨워 기도할 아버지의 집을 주시옵소서.
3.농장 알렉세이집0가 믿음의 아내를 얻을 수 있는 믿음을 주소서.
4.스킨헤드와 이슬람테러 세력에서 가족을 안전하게 지켜 주소서.
5,침술봉사를 통해 영혼구원이 날마다 이루어지고 의료사고가 없도록 ...

줄입니다. 2013년 마지막 날 밤이 깊어갑니다. 행복한 새해가 되길 기원합니다. 날로 추워져가는 날씨에 가족 모두 건강하시고 감기 조심하세요. 보내주신 사랑에 감사합니다. 그리고 저도 사랑하고 축복합니다. *^^*
                                 레닌스키에서 이제경,한경숙 대리 올림


       


88
 캄보디아 이용우선교사 편지

국제이웃
1175 2014/06/17
87
 이스라엘 장안나선교사 기도편지

김요한
1308 2014/01/10

 러시아 이제경목사기도편지

김요한
1542 2014/01/10
85
 일본에서임장백선교사

김요한
1413 2013/11/28
84
 인니에서, Merry Christmas!

김재식
1032 2012/12/19
83
 우리동네 구멍가게는...

김재식
1229 2012/07/13
82
 인니에서 김하사 드림니다. [1]

김재식
1272 2012/07/13
81
 인니에서 ...

김재식
1329 2011/12/24
80
 북한의 종교탄압

국제이웃
1543 2011/09/14
79
 인도네시아 김재식선교사 편지

국제이웃
1796 2011/06/25
78
 열공

국제이웃
1838 2011/05/07
77
 김승태장로님을 위해 [1]

김요한
1952 2011/03/05
76
 필리핀 유선우 선교사를 위해 기도하고 후원해주...

국제이웃
1861 2011/02/17
75
 기도해 주세요

박송미
2003 2010/09/01
74
 캄보디아 선교사 편지

국제이웃
2770 2010/06/05
73
 하늘 청지기 가족 김재식, 최은정선교사 [1]

국제이웃
2338 2010/04/26
72
 캄보디아 최상락선교사

국제이웃
2650 2010/03/05
71
 볼리비라 홍순임선교사 편지 [3]

국제이웃
2259 2010/02/09
70
 김재식선교사가정입니다.

김재식
2219 2009/12/22
69
 일본에서 임장백,손은정선교사

김요한
2687 2009/11/30
1 [2][3][4][5]
                      
  
Copyright 1999-2019 Zeroboard